정동원 /사진제공=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정동원 /사진제공=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가수 정동원이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첫 스크린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7월 1일 소속사 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정동원은 오는 7월 7일 오후 7시 부천시청 잔디광장에서 개최되는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개막식에 참석한다. 정동원은 이번 영화제의 개막식과 폐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정동원이 출연한 정범식 감독의 신작 '뉴 노멀'이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의 폐막작으로 선정된 만큼, 정동원은 폐막식의 GV 행사에 참여해 관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를 통해 첫 스크린 데뷔 신고식을 치르게 된 정동원이 어떤 모습으로 관객들을 마주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의 폐막식으로 선정된 '뉴 노멀'은 정동원을 비롯해 최지우, 이유미, 샤이니 민호, 피오, 하다인이 주연을 맡았다. '뉴 노멀'은 정범식 감독이 영화 '곤지암' 이후 4년만에 선보이는 신작. 혼밥이 당연해진 고독한 시대, 저마다의 외로움과 고단함을 짊어진 이들이 서로 스치며 벌어지는 섬뜩하면서도 쓸쓸한 이야기를 담았다.

한편 정동원은 최근 종영한 '구필수는 없다'에 출연했다. 또한 '정동원棟동 이야기話화 2nd 전국투어 콘서트 (2nd JEONG DONG WON'S TALK CONCERT)'를 통해 부산, 광주, 서울, 대구에서 총 3만 5000여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