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웨이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탕웨이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탕웨이가 영화 ‘헤어질 결심’에 출연하게 된 비하인드를 밝혔다.

2일 오전 서울 동대문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영화 '헤어질 결심'(감독 박찬욱)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박찬욱 감독과 배우 박해일, 탕웨이가 참석해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탕웨이는 “처음 감독님께 ‘헤어질 결심’에 대해 들었을 때 흥분해서 물을 많이 마셨던 기억이 있다. 한 시간 반 정도 들었는데 감독님의 이야기에 완전히 빠졌다. 감독님과 정서경 작가님의 눈빛이 따뜻해서 내가 외국어로 연기해야 한다는 것에 대한 걱정이 전혀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후반 작업할 때 감독님은 배우들을 안심시켜주는 감독님이다. 나는 배우로서 집중해서 내가 해야 하는 일만 하면 된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자리에서 크게 감사드리고 싶다. 인내하고 용인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 분)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 분)를 만나고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29일 개봉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