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안, '수련' 젊은 시절-노년기 담긴 스틸 컷 공개
사단장 아내의 반전 '화사한 미소'
'순수' 중년 여인의 수줍은 웃음
사진제공= 가족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 가족엔터테인먼트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 지안의 사랑스러운 스틸 컷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안의 소속사 가족엔터테인먼트는 10일 영화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감독 장철수, 제작 표범영화사, 공동제작 조이앤시네마) 수련(지안 분)의 어린 시절과 노년의 모습이 담긴 스틸 컷을 공개했다.

수련의 젊은 시절 사진엔 지안이 빨간색 드레스와 분홍색 잠옷을 입고 화사한 미소를 짓고 있다. 극중 사단장 아내로서 보여줬던 무게감 있는 면모와는 상반된 온화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지안은 또 다른 사진 속에서 중년의 여인으로 등장해 중후한 매력을 드러냈다. 희끗한 머리와 옅은 주름으로 중년 여인의 분장을 한 지안. 특히 손으로 입을 가린 채 수줍게 웃고 있어 순수한 매력을 더했다.

지안은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에서 사단장(조성하 분)의 젊은 아내 수련으로 등장해 과감한 변신을 시도했다. 특히 수련이 가지고 있는 복잡한 감정들을 섬세한 내면 연기로 소화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지안이 출연하는 영화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는 현재 절찬 상영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