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15일 열렸다. 배우 김동휘. / 사진제공=쇼박스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15일 열렸다. 배우 김동휘. / 사진제공=쇼박스


배우 김동휘가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의 오디션 에피소드를 전했다.

15일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박동훈 감독과 배우 최민식, 김동휘, 박병은, 박해준, 조윤서가 참석했다.

최민식은 대한민국 상위 1% 자사고인 동훈고등학교의 야간 경비원으로 일하고 있는 탈북한 천재 수학자 이학성 역을 맡았다. 김동휘는 명문 자사고 동훈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수포자' 한지우를 연기했다. 박병은은 점수만 신경 쓰는 담임이자 수학 교사 근호로 분했다. 박해준은 새터민 지원본부의 지부장이자 학문의 자유를 찾아 탈북한 이학성의 유일한 벗 기철을 연기했다. 조윤서는 한지우의 유일한 친구이자 피아노를 좋아하는 학생 보람 역으로 출연한다.

김동휘는 명문 자사고 동훈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수포자' 한지우를 연기했다. 25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발탁된 김동휘는 "오디션을 봤다. (최민식) 선배님도 계셨다. 제가 스크린에서만 봤던 분을 보니 너무 떨렸다. 선배님에게 제 미천한 연기를 보여줘야 하니 떨렸다"며 오디션 때를 떠올렸다.

박동훈 감독은 "김동휘는 한지우 그 자체였다"며 "지정 대본이 있었는데 자기식대로 수정을 해왔더라. 왜 그랬냐고 물었더니 논리적으로 말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전했다.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는 신분을 감추고 고등학교 경비원으로 일하는 탈북한 천재 수학자가 수학을 포기한 학생을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오는 3월 9일 개봉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