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채원(왼쪽), 이제훈이 16일 열린 오디오무비 '층'의 온라인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네이버 바이브
배우 문채원(왼쪽), 이제훈이 16일 열린 오디오무비 '층'의 온라인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네이버 바이브


배우 이제훈과 문채원이 오디오 무비 '층'를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16일 오디오 무비 '층'의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임지환 감독과 배우 이제훈, 문채원, 강신일이 참석했다.

이제훈은 소리를 단서로 범인을 추적해가는 프로파일러 강호 역을 맡았다. 문채원은 정의로운 경위 신지호를 연기했다. 강신일은 무광빌라 경비원으로 분했다.

이제훈은 문채원과 인연에 대해 "많은 분들이 저희 둘이 첫 만남이라고 알고 계시지만 10년 전에 청룡영화상에서 같이 신인상을 받았다. 신인상 트로피를 받고 수줍게 인사했다"며 "작품에서 만났으면 좋겠다는 얘기를 했었는데 이제 만나 신기하고 기뻤다"고 말했다.

문채원은 "신인상을 받은 뒤로도 영화 시사회 뒤풀이 자리에서 만나서 꼭 같이 작품했으면 좋겠다고 인사나눴다"고 전했다. 그러면서도 "이번에 만나게 돼 반가웠으나 아쉬움도 있었다. 얼굴이 함께 나오는 걸 기대하는 팬들도 있을 테니까. 하지만 다음이 또 있지 않나"며 후속작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층'은 알 수 없는 층간소음이 계속되는 무광 빌라에서 벌어진 의문의 사건, 용의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프로파일러 강호(이제훈 분)와 사건 담당 경위 지호(문채원 분)가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오는 27일 네이버 바이브에서 공개되며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