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분 44초'가 캐스팅을 확정하고 촬영에 돌입했다.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4분 44초'가 캐스팅을 확정하고 촬영에 돌입했다.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롯데엔터테인먼트의 '4분 44초'가 유지애, 함연지, 온유, 성열, 김소정, 임나영, 이수민, 권현빈, 김지훈, 박태인, 장영남, 조지승, 류성현 등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일 촬영에 돌입했다.

'4분 44초'는 아파트라는 한정된 공간에서 ASMR, 택배, 층간소음 등 일상과 밀접한 소재를 바탕으로 구성된 호러 장르의 숏폼 콘텐츠로, 8부작으로 제작된다. 제작은 영화사 궁이 맡고, 연출은 이번 작품으로 숏폼 장르에 첫 도전하는 신예 박종균 감독이 맡았다. '4분 44초'는 각각의 에피소드가 4분 44초로 구성돼 짧은 시간에 임팩트 있는 공포감을 전달하며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작품은 콘텐츠 기획부터 포맷, 내용까지 롯데엔터테인먼트에서 자체 기획개발한 작품이다. 시장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한 MZ세대의 재치 있는 아이디어를 영상화시켰다.

'4분 44초'는 폭넓은 연령층을 아우를 수 있는 매력적인 캐스팅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 작품을 통해 연기에 처음으로 도전하는 러블리즈의 유지애가 참여했다. 뮤지컬 무대와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뛰어난 연기력을 보여주는 함연지가 어린 딸의 엄마 역할로 분해 실감나는 공포 연기를 펼친다.

탄탄한 실력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샤이니 온유는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극의 긴장감을 상승시킬 것을 예고한다. 여러 장르의 영화와 뮤지컬 무대에서 보여준 개성 있는 연기로 기대를 모으는 인피니트의 성열도 함께한다. 걸그룹 여자친구의 김소정이 가세해 극의 완성도를 더한다.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연기력을 쌓아가고 있는 아이오아이의 임나영과 '보니하니' 등을 통해 두터운 팬 층을 형성한 이수민이 같은 에피소드에서 신선한 조합으로 호흡을 맞춘다.

방송과 영화를 넘나 드는 가수이자 배우인 권현빈, 여심 홀리는 비주얼의 모델 출신 김지훈, 안정적인 연기력을 보여주는 박태인이 현실감 넘치는 친구로 등장해 연기를 선보인다. 믿고 보는 배우 장영남이 신들린 연기로 긴장감을 구현하고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자랑하는 류성현과 뮤지컬계에서 색다른 연기력 뽐낸 조지승으로 캐스팅을 완성한다.

롯데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12월 디지털 유통을 기반으로 하는 콘텐츠를 기획 제작하기 위해 뉴미디어 콘텐츠팀을 신설했으며 제9회, 10회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에서는 뉴미디어 콘텐츠 부문을 신설해 차별화된 장르의 작품을 접수하는 등 다양한 관객층을 만족시키기 위한 뉴미디어 콘텐츠 제작에 힘쓰고 있다. 지난 11월 14일 크랭크인한 시리즈 '콘크리트 마켓'(가제)과 '4분 44초'를 시작으로 앞으로 뉴미디어 콘텐츠 제작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