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경관의 피' 최우식./ 사진제공=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영화 '경관의 피' 최우식./ 사진제공=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배우 최우식이 조진웅을 찬양했다.

25일 오전 영화 '경관의 피'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조진웅, 최우식, 박희순, 권율, 박명훈과 이규만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최우식은 '경관의 피' 출연을 결정한 이유에 대해 "조진웅 선배랑 호흡 할 수 있는 기회여서 선택했다. 너무 설렜다"라며 "그리고 강한 액션에 끌렸다"라고 밝혔다.

이어 최우식은 "제 나이 또래 배우들은 누구나 조진웅 선배와 함께 촬영 하고 싶을 것이다. 버킷리스트에 적혀 있는 배우다"라며 "현장에서 제가 긴장할 때마다 든든하게 함께 해주셨다"라고 말했다.

'경관의 피'는 출처불명의 막대한 후원금을 받으며 독보적인 검거실적을 자랑하는 광수대 에이스 강윤(조진웅)과 그를 비밀리에 감시하는 임무를 맡게 된 원칙주의자 경찰 민재(최우식)의 위험한 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내년 1월 개봉 예정.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