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원진아, 도경수, 신예은./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원진아, 도경수, 신예은./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원진아가 영화 '말할 수 없는 비밀' 출연을 확정했다. 도경수, 신예은과 주연으로 호흡한다.

소속사 유본컴퍼니는 23일 "원진아가 '말할 수 없는 비밀'에 주연으로 출연하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말할 수 없는 비밀'은 2008년 개봉한 동명의 대만 영화를 리메이크한 영화로, 피아노 천재인 전학생이 오래된 연습실에서 신비스러운 음악을 연주하던 여학생을 만나면서 시작되는 판타지 로맨스다.

서예지·김강우 주연 '내일의 기억'으로 데뷔한 서유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내부자들' '남산의 부장들' 등을 내놓은 하이브 미디어코프가 제작을 맡는다.

앞서 도경수가 원작에서 주걸륜이 맡았던 남자주인공 역을 확정했고, 계룬미가 맡았던 여자주인공은 원진아로 낙점됐다. 신예은은 원작보다 분량이 많아진 또 다른 여자주인공을 맡았다.

'말할 수 없는 비밀'은 지난 17일 크랭크인 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