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빠진 로맨스' 정가영 감독./ 사진제공=CJ ENM
'연애 빠진 로맨스' 정가영 감독./ 사진제공=CJ ENM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의 정가영 감독이 첫 상업영화를 함께한 배우 손석구에 대해 이야기 했다.

8일 오전 정가영 감독과 화상 인터뷰를 가졌다. '연애 빠진 로맨스' 관련 에피소드 외에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정가영 감독은 손석구를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여러 매체를 통해 접한 섹시하면서도 개구쟁이 같은 손석구 배우의 모습에 호기심이 생겼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 감독은 "극 중 박우리는 사랑스러운 캐릭터인데, 손석구 배우가 착 달라붙은 연기를 해줬다. 제가 상상했던 인물 이상으로 더 편하게 그러면서 애정이 가게끔 연기해주셔서 만족 스럽다"라고 했다.

아울러 정감독은 손석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안쓰러운 오빠 느낌이 있다. 늘 '저 오빠 더 잘 됐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했다"라며 "따뜻한 면이 있다. 여러모로 잘 소통하며, 매사에 노력하는 면이 있다"고 말했다.

'연애 빠진 로맨스'는 연애는 싫지만 외로운 건 더 싫은 '자영'(전종서), 일도 연애도 뜻대로 안 풀리는 '우리'(손석구)가 이름, 이유, 마음, 다 감추고 시작하는 아주 특별한 로맨스를 그린 영화다.
오는 24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