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빠진 로맨스' 손석구./ 사진제공=CJ ENM
'연애 빠진 로맨스' 손석구./ 사진제공=CJ ENM


배우 손석구가 전종서와의 남다른 케미를 자신했다.

17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연애 빠진 로맨스'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전종서, 손석구, 정가영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손석구는 "감독님께서 '액션'이라고 하면 제 모습 그대로 보여드렸다. 처음부터 따로 준비할 것 없이 있는 그대로 연기 하는게 더 좋을 것 같았다"며 "전종서 배우랑 보자마자 '되게 잘 어울리겠다' '진짜 같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손석구는 "이미 케미가 맞는 사람한테 맞추라고 하는 것도 웃긴 것 아닌가"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손석구는 "우리 영화는 젊은 남녀가 데이트 하는 모습 그대로다. 관객들이 내 데이트를 보는 느낌이지 않을까 싶다"고 했다.

'연애 빠진 로맨스'는 연애는 싫지만 외로운 건 더 싫은 '자영'(전종서), 일도 연애도 뜻대로 안 풀리는 '우리'(손석구)가 이름, 이유, 마음, 다 감추고 시작하는 아주 특별한 로맨스를 그린 영화다. 오는 24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