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메이커' 이선균./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킹메이커' 이선균./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배우 이선균이 돌아온다.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4관왕에 빛나는 영화 '기생충'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선보였던 이선균이 스크린 복귀작 '킹메이커'로 다시 한번 저력을 입증할 준비를 마쳤다.

'킹메이커'는 네 번 낙선한 정치인 '김운범'과 존재도 이름도 숨겨진 선거 전략가 '서창대'가 치열한 선거판에 뛰어들며 시작되는 드라마를 그린 작품.

이선균은 '킹메이커'에서 승리를 위해 치밀한 전략을 펼치는 선거 전략가 '서창대'로 분한다. 그는 세상을 바꾸기 위해 도전하는 정치인 '김운범'을 믿고 따르지만, 과정보다 결과를 더 중요시하여 '김운범'의 신념과 부딪히게 되는 '서창대'의 면면을 그려낸다. 이러한 과정에서 '서창대'의 개인적인 딜레마와 드라마틱한 서사를 탁월한 연기력으로 표현하는 것은 물론, '김운범' 역 설경구와 완벽한 호흡을 선보이며 극에 깊이를 더할 예정이다.
이선균 '킹메이커'서 선거 전략가로 변신…'기생충' 저력 입증한 '존재감'
특히 이선균은 '서창대'라는 인물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연설 영상과 인터뷰를 참고 했다. 이들이 대중에게 어떤 방식으로 호소하고 어떻게 대중을 설득시키는지를 파악해 생생한 입체감을 불어넣었다. 이에 변성현 감독은 "이선균 덕분에 '서창대'가 더욱 세련되고 깔끔한 캐릭터로 탄생할 수 있었다. 덕분에 영화에서 자칫 무거워질 수도 있었던 부분이 가벼워졌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현장에서 이선균의 연기를 보며 움찔할 정도였다"라는 감탄을 전해 또 한 번 빈틈없는 연기를 선보일 이선균의 모습을 기대케 하고 있다.

치밀한 선거 전략가로 분한 이선균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킹메이커'는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