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현준, 이문식, 김민경, 홍은기, 최성원 / 사진제공=각 소속사, 본인
배우 신현준, 이문식, 김민경, 홍은기, 최성원 / 사진제공=각 소속사, 본인


영화 '살수'가 신현준, 이문식 등 국내 최고 연기파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26일 크랭크인했다.

'살수'는 거스를 수 없는 운명 앞에 놓인 조선 최고의 살수 이난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사극. 배우 신현준을 필두로 이문식, 김민경, 홍은기, 최성원, 김병춘, 박재훈, 김제열 등이 출연하낟.

장르의 경계를 넘어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보유한 연기파 배우 신현준이 조선 최고의 살수 이난 역으로 스크린에 컴백한다. 코미디부터 드라마, 스릴러까지 매 작품마다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대체불가 배우 신현준은 이번 작품을 통해 정통 액션을 선보이며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가 맡은 이난 역은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독보적 실력을 보유한 살수로, 우연한 사건을 통해 아전 이방과 엮이게 되며 피할 수 없는 운명을 맞이하게 된다.

아전 이방 역은 배우 이문식이 맡았다. 이방은 전직 검계 두목이자 현재 마을 안변현의 실세로, 그 누구보다 잔혹한 면모를 보유한 인물이다. 다양한 작품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로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한 그가 이번 작품을 통해 기존의 모든 필모그래피를 잊게 할 무자비한 연기 변신을 선보일 것을 예고, 뜨거운 기대감을 더한다. 최근 여러 연극 무대를 통해 묵직한 에너지를 발산하는 배우 김민경이 여인 선홍으로 관객들을 찾아온다. 선홍은 극에 활기를 불어 넣을 캐릭터로, 그녀가 선보일 눈부신 존재감을 향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스크린과 브라운관를 종횡무진 활약하는 배우 홍은기, 최성원, 김병춘, 박재훈, 김제열이 가세해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를 탄생 시킬 예정이다.

'살수'는 '백두산'의 각본과 '끝까지 간다'의 각색에 참여한 곽정덕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