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당신얼굴 앞에서' 포스터 / 사진제공=영화제작전원사, 콘텐츠판다
영화 '당신얼굴 앞에서' 포스터 / 사진제공=영화제작전원사, 콘텐츠판다


제74회 칸영화제 공식 초청작 '당신얼굴 앞에서'가 오는 10월 21일 개봉을 앞두고,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국내 프리미어로 공개된다.

홍상수 감독의 26번째 장편 영화 '당신얼굴 앞에서'가 오는 10월 6일 개막하는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전작 '인트로덕션'과 함께 공식 초청됐다.

10월 6일 오후 6시 영화의 전당 야외극장에서 진행되는 영화제 개막식에는 제7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은곰상 각본상 수상작 '인트로덕션'의 주역 신석호, 박미소, 기주봉이 참석해 영화제 개최를 축하한다. 이어서 7일 오후 1시 CGV센텀시티에서 진행되는 첫 번째 '당신얼굴 앞에서' 상영에서는 주인공 상옥 역을 맡은 배우 이혜영을 중심으로 권해효, 조윤희가 참석해 영화에 관한 이야기를 나눈다.

지난 5월 개봉한 홍상수 감독의 25번째 작품 '인트로덕션' 역시 영화제 상영을 앞두고 있다. 8일 오후 8시 그리고 9일 오후 4시 30분 롯데시네마 센텀시티에서는 배우 기주봉, 조윤희, 신석호, 박미소와 함께 하는 관객과의 대화(GV)가 마련돼 있다. 이번 행사들은 칸영화제 이후 국내에서는 처음 공개되는 '당신얼굴 앞에서'를 주연 배우들의 진솔한 이야기와 함께 만나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인트로덕션'은 주연 배우 신석호, 박미소와 더불어, 개봉 당시 만나볼 수 없었던 배우 기주봉, 조윤희와의 만남 역시 기다리고 있어 관심이 모인다.

제74회 칸영화제를 통해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된 '당신얼굴 앞에서'는 외신들로부터 "'당신얼굴 앞에서' 속 홍상수 감독은 여러 정교한 울림, 전조 그리고 암시를 살리는 동시에 과연 어디까지 스토리를 단순화시킬 수 있는지 그 한계를 시험하는 듯하다. 약해지기 쉬운 시기에 관객들은 감독이 이 작품 속에서 보여주고자 하는 우리 일상의 아름다움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스크린데일리), "'당신얼굴 앞에서' 안에서는 작은 것들이 아름답고 빛난다. 이 주인공은 과거나 미래로부터의 방해를 멀리하고 현재의 순간에 깨어있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할리우드 리포트), "이번 시나리오와 연출은 홍상수 감독의 영화 중 가장 감동적이다. '당신얼굴 앞에서'는 서울이라는 도시에 보내는 러브 레터며, 한 여자의 몸과 마음의 기쁨 넘치는 현존에 대한 뛰어난 인물 탐구다"(사이트앤사운드)라는 평을 받았다.

국내 평론은 "'당신얼굴 앞에서'는 세상의 얼굴을 닮았다. 가혹하면서도 평온하며 무질서한 그 얼굴은 오로지 빛나는 사소함으로 가득하다. 사소한 것들로 삶을 거대하게 만든다. 서글프다가 아름답다가 그러다 사무치게 이 세상이 궁금해진다"(정한석 부산국제영화제 프로그래머, 영화평론가), "육중한 직접성의 세계가 무심히 육박해온다. '당신얼굴 앞에서'는 인식의 예술이 아니라 존재의 예술로서의 영화를 정당화한다"(허문영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영화평론가), "삶에서든, 영화에서든 ‘지금, 이 순간, 작고 아름다운 것’만을 지키려는 의지. 그 의지를 발견하고 포기하지 않기 위해서는 수많은 다짐과 깨달음과 실패의 과정을 무릅써야 한다. 그의 최근작을 이루는 단출함이 자주 강력하고 무시무시하게 다가온다면 그 때문일 것이다"(남다은 필로 편집장, 영화평론가)고 호평했다.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국내 첫선을 보이는 '당신얼굴 앞에서'는 10월 21일 국내 개봉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