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기적'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기적'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기적'이 개봉을 앞두고 예매율 1위에 등극했다.

'기적'은 오갈 수 있는 길은 기찻길밖에 없지만 정작 기차역은 없는 마을에 간이역 하나 생기는 게 유일한 인생 목표인 준경(박정민)과 동네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기적'은 개봉 3일 전인 이날 예매 점유율 20.1%를 기록하며 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했다. 이는 한국 영화 '보이스' 뿐만 아니라 마블의 새로운 히어로 무비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까지 쟁쟁한 기대작을 제친 기록이다.

'기적'은 '지금 만나러 갑니다' 이장훈 감독의 신작으로 배우 박정민, 이성민, 임윤아, 이수경이 출연했다. 오는 15일 개봉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