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다채로운 액션 시퀀스
'최선의 삶', 방황하는 10대들의 치열한 인생 이야기
마블 페이즈4의 세계관을 확장시킬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오는 9월 1일 관객들을 찾아온다. 주인공 샹치 역의 시무 리우는 마블에 직접 자신을 캐스팅해달라는 러브콜을 보내며 의욕을 드러냈다고 한다.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마블의 새로운 시작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감독 데스틴 크리튼
출연 시무 리우, 양조위, 아콰피나
개봉 9월 1일

마블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MCU의 확장된 새로운 세계관의 포문을 연다.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히어로 샹치의 탄생과 베일에 싸여 있던 전설적인 조직 텐 링즈의 실체를 다루는 이야기. 텐 링즈의 힘으로 어둠의 세계를 지배해 온 아버지 웬우와 암살자의 길을 거부하고 자신의 진정한 힘을 깨달은 초인적 히어로 샹치의 피할 수 없는 운명적 대결을 그린다. 이번 작품에는 기존 마블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스타일의 익스트림 액션과 스펙터클한 비주얼이 담긴다. 화려한 도심 속 버스 안에서 펼쳐지는 타격감 넘치는 리얼 액션부터 지하 파이트 클럽에서 벌어지는 흥미로운 대결, 수백만의 군사들을 단번에 제압하는 텐 링즈의 압도적 위용까지 다채로운 액션 시퀀스들이 이어진다. 어둠의 세상에서 자랐다는 성장 배경을 가진 샹치가 기존 히어로들과 달리 어떤 행보를 보일지는 영화 팬들의 궁금증을 자극하는 대목이다. 샹치 역의 시무 리우는 트위터를 통해 마블에게 직접 러브콜을 보냈고, 제작진은 수많은 배우와 오디션을 진행했으나 가장 인상 깊게 남았던 시무 리우를 만장일치로 샹치 역에 발탁했다고 한다. '최선의 삶'-가출청소년이 된 방민아
영화 '최선의 삶'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영화 '최선의 삶'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감독 이우정
출연 방민아, 심달기, 한성민
개봉 9월 1일

'최선의 삶'은 집과 학교, 어디에도 온전히 소속감을 느끼지 못한 채 부유하는 삶을 살고 있는 열여덟 고등학생들이 가출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이번 영화는 임솔아 작가의 동명 장편소설 '최선의 삶'이 원작이다. 강이 역은 방민아, 아람 역은 심달기, 소영 역은 한성민이 맡아 연기했다. 영화는 꿈을 이루는 것이 쉽지 않은 10대, 가정 폭력 피해를 당하고 있는 10대 등 방황하고 혼란스러워 하는 열여덟 소녀들의 심리를 세밀하게 묘사했다. 서로 의지하기도 하고 갈등도 겪으며 성장하는 소녀들의 모습이 위로와 용기를 전한다. '맨 인 더 다크 2'-어둠 속에서 깨어난 광기
영화 '맨 인 더 다크 2' 포스터 / 사진제공=소니 픽쳐스
영화 '맨 인 더 다크 2' 포스터 / 사진제공=소니 픽쳐스
감독 로도 사야구에즈
출연 스티븐 랭, 매들린 그레이스, 브렌단 섹스톤
개봉 9월 1일

공포 마니아들을 사로잡은 프랜차이즈 시리즈가 돌아온다. '맨 인 더 다크 2'는 비밀스러운 과거를 간직한 소녀 피닉스와 함께 평온한 일상을 보내던 눈 먼 노인 노먼에게 괴한들이 나타나면서 노인의 광기가 깨어나는 공포 스릴러. 2016년 개봉해 제작비 대비 16배의 흥행 수익을 거둔 '맨 인 더 다크'의 속편이다. 1편에서는 깨어난 광기로 무자비한 모습을 보이는 눈 먼 노인의 모습에 초점을 맞췄다면, 2편에서는 집이라는 한정된 공간 안에서 펼쳐지는 숨막히는 숨바꼭질 콘셉트로 더 강렬한 공포감을 선사한다. 활활 타오르는 불길에 휩싸인 집, 목까지 차오르는 물 등 극한 상황에서 주인공이 펼치는 극렬한 액션도 볼거리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