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모가디슈'가 올해 개봉한 한국영화 최초로 25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류승완 감독의 '모가디슈'는 개봉 22일째인 18일 오전 누적 관객수 25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개봉 4주차를 맞이하지만 '모가디슈'의 열기는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흥행 대작들도 개봉 3~4주차에 급격한 하락세를 기록하는 상황을 감안하면 지극히 이례적인 현상이다. '모가디슈'는 현재 294만9914명 모아 올해 최고 흥행작인 '블랙 위도우'보다 개봉 21일차 일일 관객수가 더 높은 흥행 기록을 보이고 있다. 이에 올해 최고 흥행 한국영화 타이틀뿐만 아니라 '블랙 위도우'를 넘어서 전체 흥행 기록까지 세울지 귀추가 주목된다.

흥행 뒷심으로 '모가디슈'는 CGV 골든에그지수가 역상승하며 97%를 기록하고 있으며, 롯데시네마는 9.1, 메가박스에서 9.2로 역대급 입소문 지수를 나타내고 있다. 북미에서도 호평이 이어지며 로튼 토마토 신선도 지수는 100%, 관객 팝콘 지수 역시 95%로 역상승하는 기염을 토했다.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이야기로, 배우 김윤석, 조인성, 허준호, 구교환이 주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