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혜준./ 사진제공=쇼박스
배우 김혜준./ 사진제공=쇼박스


배우 김혜준이 영화 '싱크홀'에서 호흡을 맞춘 이광수에게 많은 감동을 받았다고 밝혔다.

5일 오전 김혜준과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김혜준은 '싱크홀' 관련 에피소드를 비롯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김혜준은 "이광수 선배랑은 영화가 시작할 때부터 끝날 때까지 가장 많은 대화를 나눴다"라며 "현장에서의 태도, 자세, 연기하는 순간, 그리고 평소 성격까지 감동 받은 부분이 많다. 배울점이 진짜 많은 선배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혜준은 "그렇다고 항상 진지한 것도 아니다. 편하게 대해주려고 장난도 걸어준다. 광수 오빠 덕분에 현장에 빨리 적응했다. 너무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재난영화로, 배우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 등이 열연했다. 김혜준은 극 중 동원(김성균)이 다니는 회사의 인턴사원 은주 역을 맡았고, 이광수는 김대리로 열연했다.

오는 11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