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모가디슈'가 개봉 7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하는 쾌거를 거뒀다. 이는 올해 한국영화 첫 번째 100만 돌파 기록이다.

'모가디슈'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3일 오후 4시, 개봉 7일째 누적 관람객 100만 명을 넘어섰다. '모가디슈'는 이날 오전 올해 한국영화 최고 흥행 신기록을 수립하자마자 올해 최초로 100만 관객까지 돌파하며 개봉주보다 관객수가 증가하는 흥행 기현상까지 일으키고 있다. '모가디슈'는 6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및 압도적 예매율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코로나19 2차 대유행 이전이자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 전 개봉해 435만 명을 돌파했다. 코로나 3-4차 대유행 이후 1년 사이 한국영화 통틀어 최단기간 100만 관객까지 돌파한 '모가디슈'의 흥행 기록이 주목되는 이유다.

'모가디슈' 배우들인 김윤석, 조인성, 허준호, 구교환, 김소진, 정만식, 김재화, 박경혜는 100만 돌파 감사 인증샷을 전했다. 모두 직접 손글씨로 작성한 "100만! 감사합니다"라는 메시지를 보이며 올여름 극장가를 찾아 준 관객들을 향한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했다.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영화다.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