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싱크홀'의 주연들이 '정오의 희망곡'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쇼박스
영화 '싱크홀'의 주연들이 '정오의 희망곡'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쇼박스


영화 '싱크홀'의 주연 배우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이 오늘(3일) 오후 12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에 출연한다.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재난 버스터. 주연 배우 4인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이 이날 오후 12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한다. 이번 방송은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돼 더욱 의미를 더한다.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은 반드시 극장에서 봐야 하는 재난 버스터 '싱크홀'의 관람 포인트부터 치열함과 유쾌함이 공존한 역대급 촬영 현장 비하인드까지 직접 소개할 예정이다. 프로 참견러 만수(치승원)와 생계형 가장 동원(김성균)의 '안 싸우면 다행' 케미부터 짠내폭발 회사원 김대리(이광수)와 하드캐리 인턴 은주(김혜준)의 '급발전 동료애' 케미를 유쾌한 입담으로 전할 것을 예고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싱크홀'은 오는 11일 개봉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