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방법: 재차의' 엄지원 / 사진제공=CJ ENM
영화 '방법: 재차의' 엄지원 / 사진제공=CJ ENM


영화 '방법: 재차의'의 주역 엄지원이 SBS 라디오 '박하선의 씨네타운'에 출연한다.

'방법: 재차의'는 되살아난 시체 '재차의'에 의한 연쇄살인사건을 막기 위해 미스터리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 드라마 '방법'에 이어 영화 '방법: 재차의'를 통해 미스터리한 사건을 집요하게 추적하는 기자 임진희 역으로 다시 돌아온 배우 엄지원. 극 중 죽은 자가 벌인 기이한 연쇄살인사건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며 흡입력 있는 연기로 관객들을 '방법 유니버스'로 안내한 엄지원이 오늘(28일) 오전 11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을 통해 예비 관객들과 만난다.

보는 라디오로 진행되는 이번 방송에서 흥미진진한 촬영 현장 비하인드를 비롯해 영화에 관한 심도 있는 이야기는 물론, 청취자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영화 <방법: 재차의>에 대한 궁금증을 시원하게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씨네타운'의 DJ이자 드라마 '산후조리원'에서 차진 케미를 자랑했던 배우 박하선과 다시 만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유쾌한 에너지를 전할 예정이다.

'방법: 재차의'는 오늘부터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