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새록./ 사진=텐아시아DB
금새록./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금새록이 영화 '오픈 더 도어'에 합류한다.

21일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는 텐아시아에 "금새록이 '오픈 더 도어'(감독 박희곤)에 조연으로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오픈 더 도어'는 온라인 중고거래 사기 피해자에서 한순간 범죄의 표적이 된 수현의 사투를 그린 현실 공포 스릴러 영화다.

신혜선이 중고 거래 사이트에서 거래하다가 의문에 사건에 휘말리는 직장 여성 수현 역을 맡고, 범인의 흔적을 쫒는 주형사 역은 김성균이 맡는다. 강태오도 합류해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극 중 금새록은 과거 신혜선과 비슷한 사건에 휘말리는 인물로 열연한다.

금새록은 영화 '나랏말싸미' '아워 바디' 이후 2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했다. 오픈 더 도어'는 최근 크랭크인 했다.

현재 금새록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MC로 활약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