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질' 황정민./ 사진제공=NEW
'인질' 황정민./ 사진제공=NEW


배우 황정민이 아내인 샘컴퍼니 김미혜 대표를 언급했다.

15일 오전 11시 '인질'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필감성 감독과 배우 황정민이 참석했다.

이날 황정민은 '베테랑' '군함도' 등 다수의 작품을 함께한 제작사 외유내강에 대해 "'아침에 일어나서 엄마 밥 없어'라고 했을 때, '네가 챙겨먹어'라 할정도로 편안한 사이다. 그만큼 제 성격을 잘 알고 서로 존중하는 부분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황정민은 "강혜정 외유내강 대표와 류승완 감독의 관계는 썩 좋지 않아 보인다. 사실 두 분의 관계는 잘 모르겠다. 좋으니까 살지 않겠냐"며 웃었다.

황정민은 "샘 컴퍼니 대표도 제 아내 아니냐. 좋지 않다"라고 농담 섞인 발언을 하며 "좋을 때도 있고 아닐때도 있다. 그렇게 사는 게 부부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인질'은 어느 날 새벽, 증거도 목격자도 없이 납치된 배우 황정민의 이야기를 그린 리얼리티 액션 스릴러다. 8월 18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