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 포스터 / 사진제공=제이앤씨미디어그룹
영화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 포스터 / 사진제공=제이앤씨미디어그룹


강찬희, 박유나, 장광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주목받고 있는 배우들이 출연한 판타지 공포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가 오는 9월 개봉을 확정했다.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는 늦은 밤 학교에서 일어나는 기이한 현상을 일으키는 악령으로부터 친구들을 구하기 위한 사투를 그린 공포 판타지.

드라마 'SKY 캐슬'로 눈도장을 찍고, 다채로운 작품을 통해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강찬희가 아직 능력을 자각하지 못한 대한민국 최고 퇴마사의 후계자 희민 역을 맡았다. 아역 배우로 시작해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오랜 기간 다양한 작품에 출연한 그가 최초로 퇴마 장르에 도전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선보이는 작품마다 특유의 매력으로 이목을 집중시킨 박유나가 학교의 저주에 관한 비밀을 간직하고 있는 소녀 소영 역으로 분한다. 강찬희와 박유나는 'SKY 캐슬'과 '여신강림'에서 호흡을 맞춰 본 바 있기에 이번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에서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지켜보게 한다. '도가니', '광해, 왕이 된 남자', '신과 함께' 등의 작품으로 탁월한 연기력을 선보인 베테랑 배우 장광이 함께 출연한다. 이로써 라이징 스타와 베테랑 배우가 선보이는 시너지를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는 '화이트데이: 학교라는 이름의 미궁'이라는 게임을 바탕으로 퇴마 소재를 결합해 색다른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폭발적인 입소문을 가진 게임의 명성을 입증하듯, 영화 팬 뿐만 아니라 게임 팬들의 관심을 모은다. 퇴마를 소재로 한 장르는 '검은 사제들'을 시작으로 최근 '경이로운 소문', '대박부동산'으로 이어지며 국내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는 어떤 스토리로 국내 퇴마 신드롬을 이어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비장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는 강찬희의 모습을 담아내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악령의 결계가 무너지고 그가 각성했다'는 카피는 과연 그를 각성하게 만든 정체불명의 사건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뒤편으로 보이는 어둠에 휩싸인 학교는 그 속에 도사리고 있는 그것들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어 긴장감을 선사한다.

'화이트데이: 귀멸의 퇴마학교'는 오는 9월 관객과 만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