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성민 / 사진제공=넷플릭스
배우 이성민 / 사진제공=넷플릭스


배우 이성민이 최근 골프에 흥미를 가지게 됐다고 밝혔다.

넷플릭스 영화 '제8일의 밤'에 출연한 배우 이성민과 6일 화상 인터뷰를 통해 만났다. 이성민은 봉인이 풀리지 않도록 '지키는 자'의 운명을 타고난 박진수 역을 맡았다.

이성민은 영화를 제의 받았을 당시 "유튜브 정도 보는 수준이지만 양자역학에 관심 있었다. 그것이 불교의 세계관과 비슷한 점이 있다는 걸 알았다"고 말했다.

이성민은 최근 관심 있는 분야로는 "골프"라며 "유튜브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어떤 채널을 보냐는 물음에 "김구라의 뻐꾸기 골프도 보고 변기수골프도 보고 홍인규 골프도 본다. 홍인규 골프가 좀 더 정통성 있다"며 웃었다. 이어 "유튜브를 한 번 하자고 연락오긴 했는데 아직 실력이 그 정도가 안 된다"고 말했다.

'제8일의 밤'은 7개의 징검다리를 건너 세상에 고통으로 가득한 지옥을 불러들일 '깨어나서는 안 될 것'의 봉인이 풀리는 것을 막기 위해 벌어지는 8일간의 사투를 그린 영화. 지난 2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됐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