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전혜진./ 사진제공=명필름
배우 전혜진./ 사진제공=명필름


배우 전혜진이 영화 '빛나는 순간'부터 '낭만적 공장'까지 활발한 스크린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전혜진은 제주 해녀 '진옥'(고두심)과 그를 주인공으로 다큐멘터리를 찍는 PD '경훈'(지현우)의 특별한 사랑을 담은 영화 '빛나는 순간'에서 해녀학교 선생님 '설희' 역을 맡았다. 그는 '진옥' 곁에서 친구처럼 그를 보살피는 안정적인 연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자신에게 진심을 털어놓는 '진옥'의 손을 잡으며 그를 응원하는 모습은 관객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전혜진은 심희섭과의 첫 호흡으로 주목받은 영화 '낭만적 공장' 촬영을 마치고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낭만적 공장'에서 전혜진은 주인공 '복희'로 분해 무기력한 일상 속 피할 수 없는 감정을 품게 되는 캐릭터를 완벽하게 그려냈다고 평가 받고 있다.

작품마다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선사하는 전혜진은 영화 '화장', '관능의 법칙'과 드라마 '마더', '그대, 웃어요' 등에서 활약하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빛나는 순간', '낭만적 공장'으로 그동안의 공백기를 깨고 활발한 작품 활동을 예고하고 있는 전혜진의 행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