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3일 개봉
사전 예매량 3만 7641장
'발신제한'./ 사진제공=CJ ENM
'발신제한'./ 사진제공=CJ ENM


영화 '발신제한'이 오늘(23일) 개봉 당일 사전 예매량 3만7641장을 돌파하며 올해 한국 영화 중 개봉 당일 최다 사전 예매량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날 오전 9시 30분 기준 '발신제한'은 예매량 3만7641장을 돌파했다. 이 같은 이 수치는 동시간대 기준으로 3만5337장을 기록한 '내일의 기억' 및 올해 최고 흥행 한국 영화 '미션 파서블'의 3만1463장과 '자산어보'의 3만805장, '비와 당신의 이야기' 2만8177장을 훌쩍 뛰어넘는 것이다.

2021년 한국영화 최다 예매량 기록을 달성한 화제작 '발신제한'은 러닝타임 동안 휘몰아치는 짜릿한 스릴이 큰 호평을 받으며 "94분 순삭 재미", "조우진의 역대급 하드캐리", "멱살 잡고 엄청난 속도로 달리는 영화" 등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영화는 놀라운 입소문에 힘입어 폭풍 예매로 이어지면서 흥행 레이스를 예고했다.

'발신제한'은 은행센터장 '성규'(조우진)가 아이들을 등교시키던 출근길 아침, '차에서 내리는 순간 폭탄이 터진다'는 의문의 발신번호 표시제한 전화를 받으면서 위기에 빠지게 되는 도심추격스릴러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