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썰' 포스터./ 사진제공=AD406
영화 '썰' 포스터./ 사진제공=AD406


영화 '썰'이 해외 10개국에 선판매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썰'이 개봉에 앞서 해외 각지 관계자들의 높은 관심 속에 일본, 대만,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베트남, 필리핀, 태국, 캄보디아, 인도네시아까지 전세계 10개국에서 선판매되어 화제다.

'썰'은 꿀알바를 찾아 외진 저택으로 모인 이들이 믿을 수 없는 '썰'을 풀기 시작하면서 예측할 수 없게 일이 점점 커지는 상황을 담은 티키타카 병맛 잔혹극이다. 김강현, 강찬희, 김소라, 조재윤, 장광, 정진영까지 자타 공인 연기 장인들의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는 물론 '썰'이 씨가 되어 벌어지는 사건의 연속을 장르적 재미로 무장해, 국내는 물론 해외 관객들의 공감을 얻으며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썰'의 해외 세일즈를 담당한 NEW의 글로벌판권사업부 콘텐츠판다는 "탄탄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코미디, 미스터리, 스릴러 등의 복합적인 장르가 주는 예측 불가한 재미가 해외 바이어를 사로잡은 요소로 보인다"라고 전세계 10개국 선판매를 할 수 있었던 이유를 설명했다.

'썰'은 6월 3일 개봉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