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전야 사전 예매량 20만 장 돌파
2019년 겨울 '백두산' 이후 무려 2년 만
극장가 흥행 구원투수 '기대'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사진제공=유니버설픽처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사진제공=유니버설픽처스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가 오늘(19일) 개봉하는 가운데, 무려 2년 만에 개봉 전일 사전 예매량 20만 장을 돌파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코로나 시대, 극장가에 다시 활력을 불어넣을 진정한 흥행 구원투수로 주목 받고 있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가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 18일 오후 사전 예매량 20만 330장을 돌파했다. 이는 2019년 12월 19일 개봉한 영화 '백두산'이 개봉 전날 사전 예매량 20만 장을 돌파한 이래 최초로 20만 장을 돌파한 기록이다.

또한 지난해 7월 15일 개봉한 영화 '반도'가 개봉일 오전 7시 30분 사전 예매량 20만 장을 돌파한 것보다 무려 12시간 앞당긴 것이다. 이는 간만에 등판한 액션 블록버스터와 극장을 향한 관심이 시너지가 되어 예비 관객들의 뜨거운 예매 열기로 이어졌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개봉 전일 기준, 사전 예매량 20만 장 이상을 기록한 유사 오락 영화들로는 2019년 개봉한 여름 최고 흥행작 '엑시트' 및 겨울 최고 흥행 한국 영화 '백두산', 외화로는 천만 영화 '겨울왕국2' 및 '라이온 킹' 등이 있으며 2020년, 2021년 2년을 통틀어서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가 유일무이하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가장 가까웠던 제이콥(존 시나)이 사이퍼(샤를리즈 테론)와 연합해 전 세계를 위기로 빠트리자 도미닉(빈 디젤)과 패밀리들이 컴백해 상상 그 이상의 작전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