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아중, 영화진흥위원회 '코리안 액터스 200' 화보./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김아중, 영화진흥위원회 '코리안 액터스 200' 화보./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김아중의 영화진흥위원회 '코리안 액터스 200' 캠페인 화보가 공개됐다.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김영진, 이하 코픽)의 '코리안 액터스 200 (KOREAN ACTORS 200)'은 한국 대표 영화배우들의 글로벌 인지도를 높이고 해외 진출 기회를 넓히기 위해 진행하는 캠페인이다. 캠페인에 참여하는 200인의 배우는 한국 영화의 현재와 미래를 대표하는 배우들로 지난 10년간 한국 영화 흥행작 출연 여부, 영화제 수상 여부, 독립영화 기여도 및 글로벌 프로젝트 참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된다.

코픽(kofic)의 한국 영화 해외 진출 플랫폼 코비즈(KoBiz)를 통해 공개된 화보 속 김아중은 고혹적인 아우라로 시선을 압도했다. 특히 화면을 뚫고 나오는 '블랙홀 눈빛'과 무결점 미모로 '화보 퀸'의 면모를 고스란히 전했다.
김아중, 영진위 '코리안 액터스 200' 화보…미모+눈빛 '블랙홀 매력'
김아중, 영화진흥위원회 '코리안 액터스 200' 화보./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김아중, 영화진흥위원회 '코리안 액터스 200' 화보./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김아중은 내공 깊은 연기력을 바탕으로 작품마다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며 독보적인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영화 '미녀는 괴로워'(감독 김용화)를 통해 연기력과 비주얼은 물론 음악 실력까지 더한 퍼펙트 한 열연으로 608만 관객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고, 캐릭터의 감정 변화를 입체적으로 그려내 극찬을 이끌어냈다. 이어 영화 '나의 PS 파트너'(감독 변성현), '캐치미'(감독 이현종), '더 킹'(감독 한재림),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감독 손용호)를 통해 장르 불문 '스크린 퀸'으로 우뚝 섰다. 특히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에서 코미디는 물론, 액션까지 섭렵하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400만 관객을 사로잡아 '흥행 배우'로서의 자리를 공고히 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김아중의 화보와 필모그래피 영상은 '코리안 액터스 200' 스페셜 웹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