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서 가장 빠르다
5월 19일 최초 개봉
북미보다 '37일' 빨라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 사진 = 유니버설 픽쳐스 제공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 사진 = 유니버설 픽쳐스 제공


액션 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배급 유니버설 픽쳐스)가 대한민국이 전세계 최초 개봉 국가로 확정되며, 전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극장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17일 오전(국내 시간 기준), 전세계 개봉 주요 일정을 공개했다. 대한민국이 5월 19일 전세계 최초 개봉을 스타트로 러시아, 홍콩, 레바논 등이 5월 20일, 중국, 대만, 싱가포르 5월 21일로 개봉 스케줄을 일제히 확정했다. 이어 주요 국가로 호주는 6월 17일, 북미 지역은 6월 25일, 영국은 7월 9일, 일본은 8월 6일 등 개봉한다.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대한민국 국민들의 자발적인 수준 높은 방역 의식과 극장의 철저한 방역 관리에 힘입어 한국 영화 관객들이 전세계에서 가장 먼저 만날 수 있게 됐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오리지널 패밀리 빈 디젤, 성 강, 미셸 로드리게즈, 조다나 브류스터와 저스틴 린 감독과 함께 존 시나, 샤를리즈 테론 등 최강의 라인업으로 얼티메이트급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통쾌한 블록버스터급 액션과 전 세계 곳곳을 누비는 로케이션은 반드시 스크린으로 목격해야 할 스케일을 보여줄 예정이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가장 가까웠던 제이콥(존 시나)이 사이퍼(샤를리즈 테론)와 연합해 전 세계를 위기로 빠트리자 도미닉(빈 디젤)과 패밀리들이 컴백해 상상 그 이상의 작전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전세계가 기다린 지상 최강의 액션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대한민국에서 전세계 최초로 북미보다 37일 빠른 5월 19일 개봉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