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들은 몰라요' 메인 포스터./ 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어른들은 몰라요' 메인 포스터./ 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가 4월 15일 개봉을 확정한 가운데,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어른들은 몰라요'는 가정과 학교로부터 버림받은 10대 임산부 '세진'이 가출 4년 차 동갑내기 친구 '주영'과 함께 험난한 유산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박화영' 이환 감독의 두 번째 문제작으로 화제를 모은다.

'박화영'에 이어 어른들은 모르는 10대들의 진짜 이야기를 강렬하게 그려낸 '어른들은 몰라요'는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섹션에 초청돼 한국영화감독조합 메가박스상, KTH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며 일찍이 화제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여기에, 올해 가장 주목해야 할 신예 배우 이유미와 안희연의 만남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며, 올 상반기 최고의 필람무비로 등극하며 예비 관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4월 15일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공개된 '어른들은 몰라요' 메인 포스터는 이유미, 안희연의 독보적인 존재감을 담아내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 중 각각 10대 가출 청소년 '세진'(이유미)과 '주영'(안희연) 역을 맡은 두 배우의 강렬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고, 세상에 대한 기대를 저버린 듯한 표정과 무기력한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이들의 모습은 극 중 '세진'과 '주영'이 겪게 될 이야기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원래 관심 없었잖아요, 우리한테"라는 솔직하고 거침없는 카피가 더해져 이환 감독이 또 한번 스크린에 담아낸 파격적인 작품세계와 관객들에게 던질 강렬한 영화적 화두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이렇듯 이유미, 안희연의 파격적인 연기변신과 함께 이환 감독만의 독특한 세계관을 만나볼 수 있는 '어른들은 몰라요'는 4월 15일 롯데시네마에서 개봉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