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변요한./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아이유-변요한./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변요한과 아이유가 만났다. 영화 '자산어보'에 관한 진솔한 이야기부터 듀엣 무대까지 그야말로 역대급 만남이었다.

배우 변요한이 '홍보 어부'로서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는 가운데, 지난 19일 아이유의 공식 유튜브 채널 이지금 IU Official '아이유의 팔레트'에 첫 배우 게스트로 출연해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자산어보'라는 훌륭한 작품을 만나게 됐다. 적극적으로 홍보를 하고 싶어서 나오게 됐다"고 전한 변요한은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영화와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들을 풀어냈다.

특히 변요한은 "'동주'는 흑이 많이 보이는 작품이라면, '자산어보'는 백이 많이 보이는 작품이다. 흑백 영화는 주변에 색채감이 없어 오로지 배우의 눈과 목소리와 형태로만 관객들에게 집중을 시키는 만큼 카메라 앞에서 거짓말을 할 수 없었다. 그만큼 애정이 많이 가는 작품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아이유는 사전 인터뷰 당시 변요한이 "영화 얘기는 많이 안하고 싶다"라고 거듭 강조한 비하인드를 전하며, 인터뷰 당시 멘트와 달리 촬영장에서 적극적으로 홍보를 하는 변요한의 모습을 밝혀 소소한 재미를 자아냈다. 이어 '회 먹고 어종 맞히기' 게임에서 변요한은 '자산어보' 속 흑산도 토박이 청년 어부 '창대' 캐릭터와 달리, 2회 연속으로 어종을 맞히지 못하는 예상 밖의 결과를 선보여 웃음을 더했다.
변요한-아이유./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변요한-아이유./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또한 변요한은 드라마 '런 온'의 OST인 가수 김나영의 '그대는 어디에'를 단독 가창했을 뿐 아니라, 아이유의 미니 5집 'Love poem'에 수록된 타이틀곡 'Love poem'을 아이유와 듀엣으로 불러 노래 실력까지 겸비한 만능 배우의 면모를 뽐냈다.

변요한은 "아이유 노래 중 'Love poem', '밤편지', '그대네요'를 좋아한다. 'Love poem'은 힘들 때 들으면 힘이 나는 노래다. 특히 운동할 때 가사의 의미를 느낀 순간이 많다"라고 선곡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뿐만아니라 아이유는 변요한과 '페르소나-키스가 죄'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심달기 관련 비화를 언급해 관심을 끌었다. 변요한이 멀미가 심한 심달기 배우에게 멀미 안경을 추천해줬다는 일화를 들었다고 전해 현장을 훈훈하게 물들였다. 무엇보다 변요한은 직접 아이유와 멀미 안경을 착용해보고, 상당한 만족감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변요한이 열연한 '자산어보'는 오는 3월 31일 개봉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