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카터'로 '악녀' 정병길 감독과 만난다
배우 주원 / 사진제공=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주원 / 사진제공=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넷플릭스 영화 '카터'가 배우 주원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카터'는 모든 기억을 잃은 채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요원 카터의 숨막히는 추격전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로, '악녀', '내가 살인범이다' 정병길 감독의 신작이다.

드라마 '각시탈', '7급 공무원', '굿닥터', '용팔이', 영화 '특수본', '캐치미', '그놈이다', 뮤지컬 '고스트' 등 장르와 영역을 넘나들며 매 작품을 흥행으로 이끈 배우 주원이 이번에는 액션 히어로로 변신한다. 지난해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앨리스'에서 카체이싱, 맨몸 격투 등 다양한 액션을 선보이며 액션 배우의 잠재력을 증명했던 주원이 더 강해지고 독해진 액션에 도전한다.

주원이 연기할 카터는 기억을 송두리째 잃은 채 잠에서 깨어나, 이유도 모른 채 일생일대의 작전에 투입되는 에이스 요원이다. 주원은 이번 작품에서 몸을 사리지 않는 강도 높은 액션은 물론 모든 것이 불확실한 작전에 투입돼 고뇌하는 캐릭터의 내면까지 담아내며 매력적인 액션 히어로의 진면목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카터'는 추후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