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기괴괴성형수 메인포스터./ 사진제공=에스에스애니멘트/트리플픽쳐스
기기괴괴성형수 메인포스터./ 사진제공=에스에스애니멘트/트리플픽쳐스


'기기괴괴 성형수'가 한국 애니메이션 영화 최초로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지난해 국내외 박스오피스를 강타하고 끊임없는 해외 영화제 초청으로 화제를 모은 '기기괴괴 성형수'가 제46회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 최고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했다. '기기괴괴 성형수'는 바르면 완벽한 미인이 되는 위험한 기적의 물 '성형수'를 알게 된 예지가 미인으로 다시 태어나면서 겪게 되는 호러성형괴담.

지난해 애니메이션계의 칸영화제로 불리는 제44회 안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장편 경쟁부문 초청을 시작으로 제26회 프랑스 에뜨랑제국제영화제 초청, 제11회 슬래시 필름 페스티벌 초청, 제24회 부천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 제19회 뉴욕 아시아영화제 초청, 제53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 제39회 밴쿠버영화제 초청, 제13회 스트라스부르그 판타스틱 영화제 초청까지 전세계 영화제의 주목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기기괴괴 성형수'는 올해에도 해외 영화제의 러브콜이 계속됐고,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독립 장르 영화제인 제46회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Boston Sci-Fi Film Festival)에 초청, 최고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해, 한국 애니메이션의 위상을 드높였다.

지난해 어려운 시국 속에서도 관객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기기괴괴 성형수'는 화장품처럼 바르면 성형이 되는 '성형수'라는 독창적인 소재와 빠른 전개 그리고 웹툰을 스크린으로 완벽하게 옮기며 관객들에게 기괴하고 독창적인 성형호러괴담을 선사, 국내 창작 애니메이션으로는 이례적으로 1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에 성공했다. 또한 CGV 4DX 개봉, 롯데시네마 슈퍼4D 개봉 그리고 메가박스까지 멀티 3사 모두 확장 상영하게 됨으로써 코로나 시대를 맞이하여 경쟁력 있는 컨텐츠의 극장 배급이 진화하고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더욱이 '기기괴괴 성형수'는 기획 단계부터 글로벌 시장을 염두에 두고 6년이라는 제작 기간을 통해 완성된 작품으로 국내 개봉에 맞춰 싱가포르, 대만, 홍콩, 호주, 뉴질랜드까지 동시기 개봉을 했고, 애니 강국 일본에까지 수출되어 올해 개봉을 앞두고 있어 전 세계적인 인기는 계속될 전망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