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울', 코로나 시국 더 의미 있는 120만 돌파
영화 '소울' 스페셜 코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소울' 스페셜 코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소울'이 3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 등극과 함께 누적관객수 120만 관객을 돌파하며 설 연휴를 앞두고 거침없는 장기 흥행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8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소울'은 지난 5~7일 3일간 20만0874명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120만6793명을 기록하면서 3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코로나 시기라는 특수한 상황 속에서 120만 관객 돌파와 함께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소울'의 거침없는 행보는 침체된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더욱 의미 있게 다가온다.

'소울'은 디즈니·픽사가 선사하는 기발한 상상력과 스크린에 펼쳐지는 환상적인 비주얼, 아름다운 음악, 무엇보다 유쾌한 재미는 물론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가 가득해 전 세대를 위한 힐링 무비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소울'의 짜릿하면서도 따뜻한 여운을 다시 한번 느끼고자 하는 관객들의 N차 관람 열풍이 계속되고 있고,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평 세례와 강력 추천에 힘입어 꼭 봐야할 영화, 안보면 후회할 영화로 입소문이 확산되면서 개봉 4주차에도 '소울'에 대한 뜨거운 관심은 나날이 고조되고 있다.

'태어나기 전 세상'에서 저마다의 성격을 갖춘 영혼이 지구에서 태어나게 된다는 픽사의 재미있는 상상력에서 출발한 '소울'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영혼이 된 조와 지구에 가고 싶지 않은 영혼 22가 함께 떠나는 특별한 모험을 그린 영화. 개봉 후 3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 새해 첫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압도적인 흥행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또한 제78회 골든 글로브 장편 애니메이션상, 음악상에 노미네이트 되며 전 세계에서 쏟아지는 이유 있는 극찬을 입증했다.

'소울'은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