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솔빈./ 사진=텐아시아DB
라붐 솔빈./ 사진=텐아시아DB


걸그룹 라붐(LABOUM)의 솔빈이 영화 '나만 보이니' 출연을 확정했다. 여자 주인공 '민정' 역으로 스크린에 데뷔한다.

'나만 보이니'는 영화 촬영현장에서 촬영팀 사이를 누비는 초자연적 실체의 등장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공포물. 괴기스러운 상황을 공포영화 특유의 긴장감과 함께 코믹적인 요소를 잘 버무린 신선하고 독특한 장르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나만 보이니' 솔빈./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나만 보이니' 솔빈./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극 중 솔빈은 정진운이 맡은 '장근'의 든든한 조력자 '민정' 역으로 분하며, 밝고 통통 튀는 캐릭터로 반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솔빈은 “영화 첫 출연작이다. 밝고 통통 튀는 캐릭터를 만나 즐겁게 작업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나만 보이니'는 상반기 개봉 예정으로 정진운, 솔빈을 비롯해 배우 곽희성, 유키스 훈 등이 출연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