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골드더비, '오스카가 주목해야 할 배우'로 한예리 거론
"한예리, '미나리' 극적 순간 완성했다"
영화 '미나리' 한예리 / 사진제공=판씨네마
영화 '미나리' 한예리 / 사진제공=판씨네마


미국 매체 할리우드 리포터와 콜라이더에 이어 오스카 예측 전문 매체인 골드더비에서 영화 '미나리'의 성공 열쇠로 배우 한예리를 집중 보도해 전 세계 영화인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골드더비는 최근 보도한 "배우 한예리를 오스카가 주목해야 할 이유"라는 헤드라인 기사에서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기회를 찾는 강인한 어머니 모니카 역을 완벽하게 열연해준 한예리 덕분에 '미나리'의 극적인 순간을 완성할 수 있었다"며 윤여정과 환상적인 연기 앙상블을 펼친 한예리의 뛰어난 연기력을 언급했다. 또한 "'미나리'의 성공 열쇠는 배우 한예리"라며 아낌없는 호평을 쏟아냈다. 골드더비는 영화 비평가, 저널리스트 등 전문가들의 투표를 집계해 아카데미 시상식의 판도를 높은 적중률로 예측하는 저명한 매체이다.

앞서 오스카 4관왕에 빛나는 봉준호 감독도 배우 한예리의 연기에 대해 "'미나리'에서 놀라웠던 건 한예리와 윤여정 선생님의 모녀 연기…뛰어난 퍼포먼스"라고 찬사를 보냈다. 미국 영화 전문 매체 할리우드 리포터와 콜라이더도 '오스카 예상 후보', '2020년 위대한 연기'로 한예리를 선정하며 오스카 여우주연상 수상 레이스에 오를 가능성에 주목했다.

'미나리'는 희망을 찾아 낯선 미국으로 떠나온 한국 가족의 아주 특별한 여정을 담은 이야기. 이번 영화의 연출과 각본에 참여한 정이삭 감독은 이미 '문유랑가보'로 제60회 칸 영화제에서 황금 카메라상, 주목할 만한 시선 부문의 후보에 오르며 영화계에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이번 작품은 킨 명감독이다. 또한 '문라이트', '노예 12년' 등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작을 탄생시킨 브래드 피트의 제작사 플랜B가 제작을 담당했으며, '문라이트', '룸', '레이디 버드', '더 랍스터', '플로리다 프로젝트' 등 수차례 오스카 레이스를 성공적으로 이끈 A24가 북미 배급을 맡았다.

'미나리'는 오는 3월에 전국 극장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