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번방의 선물' 감독X제작진 의기투합
정우, 오달수, 김희원, 김병철 연기 달인 4인방
11월 개봉 확정, 1차 포스터 공개
영화 '이웃사촌' 포스터./ 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영화 '이웃사촌' 포스터./ 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영화 '7번방의 선물' 감독과 제작진이 의기투합한 영화 '이웃사촌'이 오는 11월 개봉을 확정하고,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웃사촌'은 좌천 위기의 도청팀이 자택 격리된 정치인 가족의 옆집으로 위장 이사를 오게 돼, 낮이고 밤이고 감시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이웃사촌' 1차 포스터에는 충무로를 대표하는 연기 달인들이 모두 등장한다. 정우, 오달수, 김희원, 김병철이 이웃집 담벼락 사이에서 묘한 긴장감을 보여주는 가운데, 적인가? 이웃인가? 라는 대치 구도를 담은 카피는 이들의 관계를 한 눈에 보여준다.

낮에는 친절한 이웃집으로 소통하며, 밤이 되면 자택격리 이웃집 가족을 도청해야 하는 도청팀의 본업에 충실히 임하는 이들의 예측불허 스토리는 코로나 블루를 이겨낼 공감과 교감, 웃음과 감동을 모두 선사할 예정이다.

'이웃사촌'은 '7번방의 선물' 이환경 감독과 제작진 및 드라마 '응답하라 1994'와 '재심', '히말라야'의 흥행 배우 정우가 합류했다. 더불어 오달수, 김희원, 김병철, 이유비, 조현철, 김선경, 염혜란, 지승현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특별한 이웃집 연기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