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복' 공유X박보검X조우진 출연
12월 개봉
'서복' 박보검./ 사진=CJ엔터테인먼트
'서복' 박보검./ 사진=CJ엔터테인먼트


영화 '서복'의 공유가 박보검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27일 오전 '서복'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용주 감독과 배우 공유, 조우진, 장영남이 참석했다.

이날 군에 입대해 제작보고회에 함께 하지 못한 박보검이 영상에 깜짝 등장했다. 박보검은 군입대전 촬영한 영상을 통해 영화를 함께한 공유, 조우진, 장영남, 박병은 등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서복'을 응원했다.
'서복' 스틸컷./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서복' 스틸컷./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상을 본 공유는 "(박보검이) 함께하지 못해 아쉽다. 군대에서 고생하고 있을 것 아니냐"라며 "촬영할 때 같이 고생했는데 영상을 보니까 마음이 짠하다. 어차피 농사는 박보검이 잘 짓고 갔다. 저희가 잘 수확해 보겠다"고 말했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박보검 분)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 기헌(공유 분)이 서복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다. 오는 12월 개봉.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