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팬미팅 무비 '그대, 고맙소'
10만 관객 돌파 눈앞
2차 연장 상영
11월 3일까지 극장서 본다
김호중 팬 미팅 무비 '그대, 고맙소'./ 사진제공=ScreenX
김호중 팬 미팅 무비 '그대, 고맙소'./ 사진제공=ScreenX


'트바로티' 김호중의 생애 첫 팬미팅 무비 '그대, 고맙소'가 지난 19일 8만8000명 관객을 돌파하면서 2차 연장 상영을 확정했다.

'그대, 고맙소'는 CGV 스크린X 오리지널 작품으로 지난달 29일 개봉, 10월 9일 일주일 연장을 결정한 바 있다. 한 차례 진행된 1차 연장 상영 이후에도 식을 줄 모르는 인기를 보여온 '그대, 고맙소'는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2차 연장 상영을 결정하게 된 것.

지난 8월 개최된 김호중의 팬미팅 '우리家 처음으로'의 현장을 담은 팬미팅 무비 '그대, 고맙소'는 기획단계부터 스크린X 상영을 염두에 두고 제작됐다. 정면을 포함한 좌우 3면을 모두 스크린으로 활용했고, 최대 270도에 걸쳐 관객석을 둘러싼 형태로 상영되어 현장의 열기와 감동을 현장보다 더 생생하게 담아냈다. 개봉 이후 쏟아지는 관람평에도 스크린X의 생생함이 주는 놀라움에 대한 호평이 대부분을 차지할 만큼 2D로 한번, 스크린X로 또 한번 반복 관람이 이어지며 개봉 4주차인 현재까지도 극장을 찾는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김호중의 '찐팬'을 자처하는 이들은 '그대, 고맙소'를 혼자 관람한 뒤 가족이나 친구들과 한 번 더 보는 열의를 보였고, 머리띠와 응원봉을 흔들며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영화관람문화를 선보이기도 했다. 아이돌 콘서트 영화에서만 간간히 볼 수 있었던 공식 응원도구를 활용한 영화관람문화가 김호중 무비를 통해 중년층 팬들이 다수인 트로트 영역까지 확장된 것이다. 누적관람객수, 두 차례에 걸친 연장 상영, 아이돌 못지 않은 영화관람문화까지 '그대, 고맙소'는 '김호중'의 저력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그대, 고맙소'를 관람한 팬들은 "콘서트에 한번도 가본적 없지만 이런 기분일 것", "팬미팅 현장에도 갔었는데 가장 좋은 자리의 현장에 다시 간 느낌", "내 앞에서 나만을 위한 1인 콘서트를 보는 듯한 느낌이었다" 등 찬사를 쏟아냈다.

커뮤니티를 뜨겁게 달궜던 한정판 굿즈도 씨네샵 스마트스토어 판매가 연장된다. '그대, 고맙소' 스크린X 지정 회차(10월 24일 ~ 25일, 각 1회씩)에만 판매되는 '굿즈패키지'(관람 후 3면 스탠딩 카드 증정)도 보유 극장에 한해 추가 진행 될 예정이다.

전국 CGV 극장에서 스크린X 버전과 2D 일반 버전으로 상영되고 있는 '그대, 고맙소: 김호중 생애 첫 팬미팅 무비'는 2차 연장이 확정되면서 오는 11월 3일(극장 별 연장 상영 기간 상이)까지 상영된다. 2차 연장 상영 극장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CGV공식 홈페이지 및 앱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