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뮬란' 9월 10일→17일 또 개봉 연기
'뉴 뮤턴트', 9월 10일로 개봉일 변경
'기기괴괴 성형수' 측 "피해를 미연에 방지"
영화 '뮬란'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뮬란'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코로나19의 재확산에 '뮬란', '뉴 뮤턴트', '기기괴괴 성형수' 등 영화들이 개봉을 또 다시 연기했다.

27일 '뮬란' 측은 "9월 10일 예정이었던 '뮬란'의 개봉이 9월 17일로 변경됐음을 안내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의 현 상황을 고려해 개봉일을 변경하게 됐다"며 "개봉을 기다려왔던 모든 분들의 너른 양해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동명의 애니메이션이 원작인 실사영화 '뮬란'은 중국 남북조시대 여성 영웅 이야기를 다뤘다. 유역비가 주연을 맡았다. 당초 지난 3월 개봉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여러 차례 일정을 변경한 바 있다.
영화 '뉴 뮤턴트', '기기괴괴 성형수'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에스에스애니멘트
영화 '뉴 뮤턴트', '기기괴괴 성형수'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에스에스애니멘트
'뉴 뮤턴트' 역시 9월 10일로 개봉일을 변경했다. '뉴 뮤턴트' 측은 "9월 3일 예정이었던 '뉴 뮤턴트'의 개봉이 9월 10일로 변경됐음을 안내 드린다"고 27일 전했다. '뉴 뮤턴트'는 통제할 수 없는 능력으로 비밀 시설에 수용된 십대 돌연변이들이 자신의 능력을 각성하며 끔찍한 공포와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다.

스릴러 애니메이션 '기기괴괴 성형수' 측 역시 "9월 2일 개봉 예정이었던 '기기괴괴 성형수'가 코로나19 대응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피해 및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개봉을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변경된 개봉 일정은 추후 확정 되는대로 공지할 예정이다. '기기괴괴 성형수' 측은 "관객들과 약속한 개봉일에 영화를 선보이지 못하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집단 감염에 대한 사회 전반의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추가 피해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거듭된 논의 끝에 내린 결정인 만큼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라 극장들은 가용좌석을 50% 이하로 재조정하는 등 방역 수칙 준수에 힘쓰고 있다. 한때 코로나19가 주춤하면서 극장가가 활기를 찾는 듯 햇으나, 무서운 속도로 재확산되면서 신작들을 개봉일을 두고 고심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극장가에는 또 다시 암운이 감돌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