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문희-이희준 '오! 문희'서 母子 호흡
이희준 "나문희, 상대 연기자 존중·배려"
영화 '오! 문희' 나문희-이희준./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영화 '오! 문희' 나문희-이희준./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영화 '오! 문희'의 이희준이 나문희와의 연기 호흡과 관련해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5일 오전 '오! 문희'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나문희, 이희준, 정세교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희준은 "내가 만난 나문희 선생님은 자상한 소녀다. 정말 따뜻하다"며 "상대를 항상 배려하고 존중해 주셨다. 촬영하면서 한 번도 말을 놓지 않으셨다"고 밝혔다.

이어 이희준은 "극 중 엄니가 미끄러질 때 내가 안아 드는 장면이 있다. 나문희 선생님은 상대 배우를 배려해서 촬영 전 늘 민트 사탕을 드신다. 선생님을 안았을 때 민트향이 전해졌다"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오! 문희'는 뺑소니 사고의 유일한 목격자 엄니 오문희(나문희 분)와 무대뽀 아들 두원(이희준 분)이 범인을 잡기 위해 펼치는 좌충우돌 농촌수사극이다.

오는 9월 2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