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미의 관심사' 치타(김은영)./ 사진제공=레진스튜디오
'초미의 관심사' 치타(김은영)./ 사진제공=레진스튜디오


영화 '초미의 관심사'를 통해 배우로 변신한 치타(김은영)가 SBS 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다.

'초미의 관심사'는 돈을 들고 튄 막내를 쫓기 위해 단 하루 손잡은 극과 극 모녀의 예측불허 추격전이다. 여기서 대배우 조민수와 함께 독특한 모녀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숨겨왔던 연기 재능을 선보인 치타가 오늘(26일) 오후 2시 보이는 라디오로 SBS '두시탈출 컬투쇼' 3부에 출연한다.

각 종 시사회 후 특유의 시크한 연기력으로 호평을 끌어내고 있는 치타가 시원한 입담과 HIP한 매력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을 준비에 나선 것. 그녀는 래퍼 치타에서 배우 김은영이 되기까지의 숨겨진 에피소드와 '초미의 관심사'에서 열연한 캐릭터 '순덕'을 어떻게 해석해 연기했는지에 대한 이야기 등 풍성한 정보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초미의 관심사'의 관람 포인트 중 하나인 OST를 전곡 작사작곡 하고 직접 불러 재미를 더했는데, 이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도 전한다.

'초미의 관심사'는 오는 27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