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안, 고막 이상 호소
"공룡 닮은 아줌마"
아이들 주변 맴돌아
'너를 닮은 사람'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너를 닮은 사람'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너를 닮은 사람' 고현정이 자신을 맴도는 신현빈에 불안해했다.

14일 밤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극본 유보라 연출 임현욱) 2회에는 정희주(고현정 분)가 과거 인연이 있었던 구해원(신현빈 분)으로부터 아이들을 지키고자 고군분투했다.

희주의 딸 리사(김수안 분)는 "귀가 안 들린다"라며 소리쳤고 병원에 입원했다.

희주의 시어머니 박영선(김보연 분)은 희주의 아들 안호수(김동하 분)만을 편애했다. 호수는 병원에서 구해원(신현빈 분)에게 아이스크림을 받았고 희주에게 "공룡 닮은 아줌마가 사줬어"라고 말했다.

희주는 초록색 코트를 입고 있던 구해원을 떠올리며 불안감을 보였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