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남길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김남길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김남길이 넷플릭스 '도적 : 칼의 소리'(이하 ‘도적’) 출연을 검토 중이다.

김남길 측 관계자는 14일 텐아시아에 "김남길이 넷플릭스 '도적 : 칼의 소리'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도적'은 1920년대를 배경으로 삶의 터전을 빼앗기고 쫓겨나 민중들이 통쾌한 한 방을 날리는 액션 멜로 활극. 자신들의 삶의 터전과 가족, 동료들을 지키는 이야기다.

김남길은 극중 배운 것도 없고 배울 수도 없는 노비 천출의 신분을 가진 이윤을 제안받았다고 알려졌다. ‘도적’은 내년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 예정이다.

한편, 김남길은 내년 1월 방송 예정인 SBS 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과 드라마 '아일랜드' 출연을 앞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