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지리산', 오는 23일 첫 방송
전지현X주지훈X오정세X조한철 출연
/사진=tvN 새 토일드라마 '지리산' 단체 포스터
/사진=tvN 새 토일드라마 '지리산' 단체 포스터


tvN 새 토일드라마 '지리산'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가 캐스팅에 만족감을 표했다.

13일 오후 '지리산'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은희 작가와 최상묵 촬영감독, 배우 전지현, 주지훈, 오정세, 조한철이 참석했다.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물이다.

넷플릭스 '킹덤' 시리즈, tvN '시그널'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와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도깨비', '태양의 후예' 등을 통해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이응복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이날 김 작가는 "캐스팅 소식을 듣고 '만세'를 외쳤다. 캐릭터와 제격인 분들이 응해줘서 좋았다"며 "전지현이 맡은 역할은 산 자체인 사람이다. 산이 가장 어울리는 분이 해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너무 흡족했다"고 밝혔다.

또한 "주지훈은 사실 의외로 착하고 순수한 면이 있다. 주지훈이 맡은 역할이 매사 밝은 부분만 보려고 하는 캐릭터라 매력이 부각된 것 같다. 오정세는 이번 드라마에서 감정의 끝과 끝을 달리는 캐릭터를 맡았다. 스펙트럼이 넓은 배우답게 잘 소화해줬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한철은 실제 레인저들처럼 너무 잘 표현했다. '지리산'을 볼 때 연기 보는 맛이 좋지 않을까 싶다"고 알렸다.

한편 '지리산'은 오는 23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