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행 제안 수락?
母 박준금 암 투병에 오열
시청자 몰입 부른다
'속아도 꿈결' / 사진 = KBS 영상 캡처
'속아도 꿈결' / 사진 = KBS 영상 캡처


'속아도 꿈결' 왕지혜가 주종혁의 미국 행 제안을 수락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지난 20, 21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에서는 미국으로 같이 가자는 현시운(주종혁 분)의 제안을 받게 된 한그루(왕지혜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한그루는 강모란(박준금 분)의 암 투병 사실을 듣고 충격에 빠져 오열했다. 이 가운데 한그루는 강모란의 옆을 든든하게 지키는 금종화(최정우 분)를 보고 왠지 모를 뭉클함을 느끼기도.

무사히 건강을 회복한 강모란은 한그루에게 "가족이 늘어나는 건, 내 편이 는다는 거거든"이라며 한그루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하길 바란다는 진심을 전했다. 강모란의 진심이 한그루의 결심을 변화시킬 수 있을지 궁금증이 커진다.

이 가운데 한그루가 뜻밖의 제안을 받아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데이트하던 도중 현시운이 한그루에게 "나랑 같이 미국 갈래?"라고 제안한 것. 현시운의 미국 행으로 이별을 앞두고 있던 두 사람이었기에 한그루가 이 제안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