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연우./사진제공=KBS2 '달리와 감자탕'
김민재, 연우./사진제공=KBS2 '달리와 감자탕'


배우 김민재가 그룹 모모랜드 출신 배우 연우와의 케미를 소개했다.

16일 KBS2 새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 연출 이정섭)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이정섭 감독을 비롯해 김민재, 박규영, 권율, 황희, 연우 등이 참석했다. 제젝발표회의 진행은 맡았다.

'달리와 감자탕'은 아름다운 미술관을 배경으로 성장 배경, 학력, 취향 등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남녀의 이야기를 그려낼 신개념 아티스틱 로맨스.

무학을 연기하는 김민재는 연우가 연기하는 착희와 묘한 관계를 이룬다. 김민재는 "지식을 가지고 배틀하는 케미"라며 "착희와 무학이 대화를 하고 밥을 먹고 하는데 엄청난 지식들로 배틀을 펼친다"고 소개했다.

그는 티격태격하는 케미에 대해 "썸과 쌈 사이를 왔다갔다 하는 것 같다"고 덧붙여 러브 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안겼다.

'달리와 감자탕'은 오는 22일(수) 밤 9시 30분 첫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