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홈타운', 오는 22일 첫 방송
유재명X한예리X엄태구X이레 출연
배우 이레가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이레가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에 출연하는 배우 이레가 현장에서 사랑스러운 막내가 되고 싶다고 했다.

15일 오후 '홈타운'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배우 유재명, 한예리, 엄태구, 이레와 박현석 감독이 참석했다.

'홈타운'은 1999년 사주시, 연이은 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유재명 분)와 납치된 조카를 찾아 헤매는 여자(한예리 분)가 사상 최악의 테러범(엄태구 분)에 맞서 비밀을 파헤치는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tvN 드라마 '비밀의 숲2'를 통해 탄탄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박현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이날 이레는 출연 계기에 관해 "그 전 작품과 캐릭터를 비교했을 때 차이점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캐릭터와 싱크로율이 맞아서 시청자들과 감독님이 연기 변신이라고 봐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훌륭한 배우님과 감독님 사이에서 사랑스러운 막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이야기를 듣고 싶다"고 전했다. 이에 한예리는 "이미 본인 몫을 스스로 잘하고 있어서 감동이다. 이레를 보며 '나는 저 당시에 뭐 했을까?'라는 생각이 든다"고 칭찬했다.

한편 '홈타운'은 오는 22일 밤 10시 3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