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홈타운', 오는 22일 첫 방송
유재명X한예리X엄태구X이레 출연
배우 한예리가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한예리가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한예리가 차기작으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을 선택한 계기에 관해 "흡입력 있는 시나리오가 좋았다"고 밝혔다.

15일 오후 '홈타운'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배우 유재명, 한예리, 엄태구, 이레와 박현석 감독이 참석했다.

'홈타운'은 1999년 사주시, 연이은 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유재명 분)와 납치된 조카를 찾아 헤매는 여자(한예리 분)가 사상 최악의 테러범(엄태구 분)에 맞서 비밀을 파헤치는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tvN 드라마 '비밀의 숲2'를 통해 탄탄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박현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앞서 영화 '미나리'를 통해 전 세계를 사로잡은 한예리가 첫 행보로 '홈타운'을 선택했다. 이에 한예리는 차기작의 부담감에 관해 "큰 부담감은 없었다. 시나리오를 봤는데 다음 구성이 궁금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내가 이 정도로 궁금해하면 다른 분들도 재밌게 볼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덕분에 선뜻 선택할 수 있었다"며 "나한테 '미나리'에서 벌어진 일은 꿈같은 일이라 현실감이 없다. 그래서 작품을 선택하는데 부담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홈타운'은 오는 22일 밤 10시 3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